노랑도깨비바늘 무엇인가?

북아메리카 원산의 꽃이 크고 아름다운 노랑도깨비바늘

 

 

 

 

 

 

 

 

 

 

 

 

[노랑도깨비바늘의 잎, 줄기와 잎, 꽃, 열매, 종자의 모습, 사진출처: 일본/대만/한국 구글 이미지 검색]

▶ 항암작용(식도암, 위암), 소염작용, 해독작용, 해열작용, 항균작용, 상처봉합작용, 지혈작용, 각종 타박상 및 칼에 베인 상처, 백반증, 혈액순환촉진, 해열, 벌레에 물린데(전갈, 뱀, 거미, 모기 등), 인후종통, 이질, 식도확장증, 충수염(맹장염)(임상보고), 어린아이설사(임상보고), 편두통, 위통, 급성신장염, 간염, 부종, 이질, 복통, 설사, 급성신우신염, 관절염, 위장염을 다스리는 노랑도깨비바늘

노랑도깨비바늘은 국화과 도깨비바늘속의 여러해살이 풀이다.

노랑도깨비바늘의 학명은 <Bidens polylepsis S.F.Blake>이다. 북아메리카 원산의 귀화식물이다.

한국 미기록 귀화식물인 노랑도깨비바늘에 대해서 201012<이유미(You Mi Lee), 이혜정(Hye Jeong Lee), 박수현(Su Hyun Park), 최형선(Hyung Sun Choi), 오승환(Seung Hwan Oh)>의 논문에서는 노랑도깨비바늘(Bidens polylepis S.F.Blake)은 노랑도깨비바늘(신칭)로 인천광역시 운북동 운북교 부근과 울산광역시 삼남면 취서산, 상북면 샘물산장 부근에 많은 개체가 넓은 지역에 분포하고 있는 것을 확인하였다.

동일한 속의 유사분류군들과는 설상화(ray-flower)의 크기가 큰 특징으로 구분되고, 노랑도깨비바늘속이며 설상화가 노란색인 특징에 따라 국명을 신칭 하였다.

우리나라 인천 및 울산 등지에서 최초 발견되었다. 산지, 들판이나 풀밭, 개울가 등에 자란다. 총포는 평평한데 외포편은 녹색이고 선형으로 끝이 뾰쪽하며 선모와 잔털이 있고, 내포편은 노란색이고 끝 뿐만 보라색을 띄며 난상 피침형으로 털이 없다.

꽃은 8-10월에 머리모양꽃차례로 하나만 피거나, 줄기 끝에 취산꽃차례 형태로 드문드문 달리기도 한다. 혀꽃은 보통 8개의 꽃잎으로 이루어져 있고 길이 2-3.2cm, 너비 0.5-1.3cm로 노란색이며 털이 없다. 통상화는 꽃부리가 6-9mm로 노란색을 띤다. 주두는 노란색이며 두갈래로 갈라지고. 수술은 5개이며 꽃밥은 자주색을 띠는 갈색으로 암술대에 합생되어 암술대를 둘러싼 형태를 하고 있다. 잎은 마주나기하고 길이는 4.3-19cm이며, 타원형에서 부터 달걀모양까지 다양하게 나타나고 하나의 잎이 깃처럼 깊게 갈라져 3-7개의 열편이 생기며 잎 아랫부분이 쐐기형으로 좁아진다. 엽병은 길이 0.5-3.4cm이며 위에 달린 잎일수록 잎의 기부가 아래쪽으로 울러 엽병이 없는 것처럼 보인다. 줄기는 높이 20-150cm로 직립하고 네각이 둔한 방형이며 털이 없거나 드문드문 있다. 수과는 길이 6-8mm, 너비 3-4mm로 납작하고 표면에 3개의 줄이 있으며 가장자리에는 가시같은 돌기가 있고, 익으면 흰색에서 진녹색. 갈색으로 변한다. 관모는 2개의 뿔처럼 달려 있어 다른 물체에 잘 붙는다.

노랑도깨비바늘의 중국 이름을 검색해 보았으나 아직까지 중국 정부에서 조사한 자료가 없어 jdm 필자가 <미국에서 들어온 노랑꽃이 피는 도깨비바늘>이란 뜻의 가칭으로 <미국황화귀침초(
美國黃花鬼針草)>라고 명명해 보았다. 중국에서 새롭게 이름짓고 조사한 자료가 발표 되는대로 이곳에 새로운 중국식 이름으로 교체하려고 한다.

노랑도깨비바늘의 여러 가지 이름은
미국황화귀침초[
美國黃花鬼針草=Měi guó huáng huā guǐ zhēn cǎo=메이V구어후앙후아꾸이V차오V: 중국명(中國名)], 타호우타우코기[タホウタウコギ==タホウ田五加木: 일본명(日本名)], 빈타코스모스, 호주코스모스, 노랑도깨비바늘 등으로 부른다.

노랑도깨비바늘에 관하여 <의사신문> 201522일자에서는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식물도 다문화시대 `노랑도깨비바늘'산따라 꽃따라

img1.jpg

[노랑도깨비바늘 2014. 9. 재약산]

재약산 등산로 곁에 노랑 꽃이 피어있었다. 도심 공터에 많이 심는 기생초인 줄 알았다. 노랑 꽃 가운데 갈색 무늬가 있는 기생초는 언제부터인가 코스모스가 설 자리를 뺐고 있어서 싫었다.

재약산 샘물산장에 도착했을 때 노랑 꽃의 이름을 알았다.

산장 주인이 외국여행을 다녀오면서 가져왔다는 '노랑도깨비바늘'이었다.

귀화식물은 토착식물의 영역을 침범해서 싫어했지만, 다문화시대에는 생각을 바꿔야겠다.] 

한국 미기록 귀화식물인 노랑도깨비바늘에 대해서 201012<이유미(You Mi Lee), 이혜정(Hye Jeong Lee), 박수현(Su Hyun Park), 최형선(Hyung Sun Choi), 오승환(Seung Hwan Oh)> <논문>에서는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
한국 미기록 귀화식물인 노랑도깨비바늘과 비누풀

img1.jpg
img1.jpg
img1.jpg
img1.jpg
img1.jpg
img1.jpg

img1.jpg

이 논문은 국립수목원 한반도 산림생물표본 인프라구축과제 및 국가표준재배식물명 연구의 일환으로 수행되었습니다.
]

노랑도깨비바늘의 효능은 같은 과이면서 이미 밝혀진 <도깨비바늘>의 효능과 유사하기 때문에 도깨비바늘의 효능과 함께 활용하는 것이 합리적일 것이다. 도깨비바늘의 상세한 효능은 아래의 <도깨비바늘 무엇인가?>를 참조해 볼 수 있다.

jdm 필자도 경주 산내면 문복산 아래 2015년 9월 7일 <좋은세상 자연병원>에 약초강의를 갔다가 주변 물가에 큰 노랑꽃이 아름답게 피어 있는 모습을 처음으로 보았고 그후 2017년 8월 25일 경주 산내면 문복로 <국민청소년수련원>을 방문하여 저수지 냇가에 피어 있는 모습을 보았는데 <도깨비바늘>은 꽃이 매우 작아 볼품이 없지만 <노랑도깨비바늘>은 보는 순간 돼지감자꽃, 큰금계국꽃, 노랑코스모스꽃처럼 생긴 노랑꽃이 큼직 큼직하게 피어 있어서 북미가 원산지인 외래종이 우리나라의 환경에 잘 적응하여 토착화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상기 자료는 약초연구가로서 우리땅에 존재하는 천연물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질병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환우들에게 희망을 주며 신약을 개발하는데 통찰력을 갖게하고 약초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에게 정보의 목적으로 공개하는 것임을 밝혀 둔다.  

(글/ 약초연구가 & 동아대 & 신라대 대체의학 외래교수 전동명)

노랑도깨비바늘 사진 및 감상: 1, 2, 3, 4, 5, 6, 7, 8, 9, 네이버+구글+다음+일본구글+대만구글: 1, 2, 3, 4, 5,

노랑도깨비바늘 상세 사진 일본 웹사이트: 1,

문의 및 연락처: 010-2545-0777 ; 051-464-0307

홈주소: http://jdm0777.com ; http://www.eherb.kr

페이스북 주소: http://www.facebook.com/jdmsanyacho

이메일: jdm0777@naver.com ;
jdm0777@hanmail.net

아래의 비슷한 식물들도 함께 참조해 보시기 바랍니다.

 

 

  1. 가막사리 무엇인가?
  2. 노랑도깨비바늘 무엇인가?
  3. 도깨비바늘 무엇인가?

 

 

※ 아래에 jdm 필자가 찍은 노랑도깨비바늘 사진도 감상해 보시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홈페이지 주소 : http://jdm0777.com 클릭하시면 홈으로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