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꾸라지 무엇인가?

살균 해독 이뇨 간염 가슴아픔 당뇨병 폐농양

 

 

 

 

▶ 살균작용, 해독, 이뇨, 간염, 가슴아픔, 이하선염, 단독, 습성늑막염, 당뇨병, 폐농양, 급성 및 만성간염을 다스리는 미꾸라지

미꾸라지(Chinese muddy loach / Chinese weatherfish)는 잉어목 기름종개과의 민물고기이다. 환경에 따라 진흙 속으로 들어가 휴면을 취하기도 하며 물 속 산소가 부족한 경우에는 장으로 공기호흡을 한다. 추어탕의 재료로 이용된다.

미꾸라지를 납작이, 말미꾸리, 용미꾸리, 당미꾸리라고 부르며, 일본말로는 미꾸라지를 가라도죠우(カラドヅョウ)라고 부른다.

허준의《동의보감》에서는 추어(鰍魚), 한글로는 '믜꾸리'로 썼으며 《난호어목지》에는 이추(泥鰍), 한글로 '밋구리'로 쓰고 있다. 미꾸리와 굉장히 비슷하게 생겨서 구별하지 않고 부르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생물학적으로는 다른 종으로 분류되며 형태에서 다소 차이가 난다.

몸이 미꾸리에 비해 크며 전체적으로 가늘고 길다. 몸은 미꾸리보다 옆으로 더 납작하고 머리는 위아래로 납작하다. 작은 눈이 머리 위쪽에 붙어 있고 입이 아래쪽으로 향해있다. 입 주변에는 5쌍의 수염이 있는데 미꾸리에 비해 긴 편이다. 암컷이 수컷보다 크고, 가슴지느러미가 암컷은 둥글고 짧은데 반해 수컷은 가늘고 길다. 몸 옆면에는 작고 까만 점이 흩어져 있고, 등과 꼬리지느러미에도 작은 반점이 나타난다. 비늘이 미꾸리에 비해 크고 머리에는 비늘이 없다. 몸 표면에서는 점액을 분비한다.

주로 강 하류, 연못처럼 물 흐름이 느리거나 물이 고여 있는 곳에서 산다. 물이 그리 깨끗하지 않은 3급수 정도의 물에서도 잘 견디며 진흙 속에 자주 들어간다. 온도가 낮아지거나 가뭄이 들면 진흙 속으로 들어가 휴면을 취하며, 물속 산소가 부족한 경우에는 장으로 공기호흡을 한다. 동물성 플랑크톤과 모기 유충인 장구벌레, 진흙 속 유기물을 먹고 살며 대개 밤에 활동한다. 비가 내려 물이 불어나면 짝짓기가 시작되며, 이때 수컷은 암컷 몸을 감아서 알을 낳도록 유도하고 알을 수정시킨다. 낳은 알은 물풀에 붙이는데 보통 2일 후에 부화한다. 몸길이가 4cm 정도로 자라면 어른의 모양새를 갖추게 된다.

봄과 여름 사이에 비가 내리는 날 농수로나 작은 도랑에서 촘촘한 그물을 이용해 잡을 수 있다. 날씨가 추워지면 진흙 속으로 들어가므로 이때에는 삽으로 땅을 파서 잡기도 한다.

단백질과 비타민 A의 함량이 높아 영양식으로 이용된다. 미꾸리와 함께 추어탕 재료로 유명하며 튀김으로 만들어 먹기도 한다. 요리재료로 쓸 때에는 며칠 동안 물속에 넣어 냄새를 제거하는 것이 좋다. 겨울보다 봄, 여름 사이에 살이 많이 오르기 때문에 이때가 가장 맛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미꾸라지의 효능에 대해서 북한에서 펴낸
<건강의 길동무> 162~163면에서는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미꾸라지


미꾸라지에는 단백질, 지방, 탄수화물, 비타민(A, B1, B2, B6, E, PP), 칼슘, 마그네슘, 인, 철, 동 등이 들어 있다.

특히 필수아미노산인 트리프토판, 페니오닌과 비타민 B2가 많다.

중기를 보하고 독을 풀며 소변을 잘 나가게 하고 치질을 낫게한다. 미꾸라지점액은 센 살균작용을 한다.

간염, 이하선염, 단독에 쓴다.

① 급성 및 만성간염에는 미꾸라지 500g을 남비에 넣고 볶아서 가루내어 한번에 15g씩 하루 3번 끼니 뒤에 물에 타서 먹는다.

② 습성늑막염에는 잘 여문 호박의 꼭지쪽을 따내고 씨를 파낸 다음 그 안에 깨끗하게 씻은 미꾸라지를 넣을 수 있을 정도까지 넣고 다시 꼭지를 덮어서 찐다.

그리고 즙을 짜서 한번에 한사발 정도씩 마신다.
그러면 삼출액이 잘 흡수되고 가슴아픔이 멎는다.

③ 당뇨병에는 미꾸라지의 대가리와 꼬리를 잘라 버리고 그늘에 말려서 불에 약간 볶아 보드랍게 가루낸데다 연꽃잎가루 같은 양을 섞어서 한번에 6g씩 하루 3번 끼니 뒤에 먹는다.

④ 폐농양에는 미꾸라지를 물에 하룻밤 담가두었다가 그릇에 담아 소금을 쳐서 덮어 둔 다음 이것을 다시 깨끗하게 씻어서 속을 파낸 호박속에 넣고 잘 봉하여 삶아서 호박채로 다 먹는다.
]

미꾸라지의 놀라운 효능에 대해서 <묘약기방> 246-247면에서는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급성맹장염을 미꾸라지 요법으로 고쳤다!

급성 맹장염은 수술이 제일 좋지만, 사람에 따라서는 그것이 불가능한 경우도 있고 또 수술을 싫어하는 사람도 있다. 따라서 수술에 앞서 이 미꾸라지 요법을 해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

낡은 민간요법이라고 한번 웃어넘길수 있고 또 얼른 들으면 실로 허황된 이야기 같으나 실제로 필자가 직접 이 방법으로 급성 맹장염을 그 초기에 단 한번의 치료로 고쳤다는 점에 있어 이 허술한 것 같은 경험 요법의 위대함을 자신있게 권하는 바이다.

맹장염만이 아니고 급성 복막염(腹膜炎)에도 아주 신효가 있다는 것이다. 또 빨갛게 부어쑤시며 아픈 생인손알이, 관절염, 각종 종기, 임파선이나 목 밑의 악하선(顎下腺)이 부어 아픈 경우나 젖 몸살, 타박통, 삐고 접질른 데, 뼈가 부러져 붓고 아픈 경우 등에 실로 즉효를 볼 수 있는 요법이다. 뿐만 아니라 중이염(中耳炎)이나 나팔관의 종통(腫痛), 임독성(淋毒性)의 무릎관절염으로 아파서 울고 불고 하던 사람이 이 미꾸라지 요법으로 거뜬히 나은 예가 많다.

[미꾸라지 요법]

환부가 넓지 않을 때는 미꾸라지를 쪼개서 뼈를 빼고 껍질쪽이 환부에 닿게 붙이면 된다. 이 경우 미끄러져 떨어지지 않게 해야 한다. 또 살아있는 미꾸라지를 여러마리 산채로 조그마한 헝겊 자루에 넣어 환부에 대고 있는 방법도 있다. 맹장염이나 복막염 등에는 이 방법이 좋다. 이 방법으로 얼마전에 필자가 직접 고친 예가 있다. 자루에 넣어 환부에 한 시간 쯤 대고 있으면 처음에 꿈틀거리던 미꾸라지가 죽고 상하게 되니 그렇게 되면 새 것으로 갈아야 한다.]

상기 자료는 약초연구가로서 우리땅에 존재하는 천연물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질병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환우들에게 희망을 주며 기능성 식품이나 신약을 개발하는데 통찰력을 갖게하고 약초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에게 정보의 목적으로 공개하는 것임을 밝혀 둔다.

 

(글/ 초연구가 & 동아대 & 신라대 대체의학 외래교수 전동명)

미꾸라지
사진 감상 네이버+구글+다음: 1, 2, 3,

문의 및 연락처: 010-2545-0777 ; 051-464-0307

주소: http://jdm0777.com ; http://www.eherb.kr

페이스북 주소: http://www.facebook.com/jdmsanyacho

메일: jdm0777@naver.com ; jdm0777@hanmail.net

아래의 어류들도 함께 참조해 보시기 바랍니다.

 

 

  1. 가물치 무엇인가?
  2. 갑오징어 무엇인가?
  3. 거머리 무엇인가?
  4. 고래 무엇인가?
  5. 메기 무엇인가?
  6. 명태 무엇인가?
  7. 문어 무엇인가?
  8. 미꾸라지 무엇인가?
  9. 뱀장어 무엇인가?
  10. 복어 무엇인가?
  11. 붕어 무엇인가?
  12. 새우 무엇인가?
  13. 숭어 무엇인가?
  14. 오징어 무엇인가?
  15. 잉어 무엇인가?
  16. 자라 무엇인가?
  17. 해삼 무엇인가?
  18. 해파리 무엇인가?

 

 

홈페이지 주소 : http://jdm0777.com 클릭하시면 홈으로갑니다.